• 홈 화살표
  • Publication
  •  화살표 Academic/Cultural Series

Academic/Cultural Series

Indian Studies through Comprehensive Structural Studies

[Great Transition in India Series 5] History of Modern India

본문

Publication Date : 2019-05-30
Author : Bipan Chandra (Translated by Jieun Lee)
1a9021a01ec46a0e570860249912a2a1_1593148157_715.png
 

인도 민족주의 역사학의 태두로 일컬어지는 비빤 짠드라(Bipan Chandra: 1928-2014)의 마지막 역작이며 유일한 통사인 History of Modern India의 완역에 역자가 주를 붙여 어휘나 인물에 대한 설명을 추가한 역서이다이 책은 민족국가의 형성을 인도 근대사의 중심에 두며식민지의 출현과 그에 대한 인도인들의 반응을 저항과 개혁의 측면에서 고루 이야기한다. 

민족(nation)이 상상의 공동체로 치부되며이미 역사의 종언이 선언된 탈근대의 시대에 인도의 근대사를 민족국가를 위한 투쟁으로 바라보는 이 책은 무슨 의미가 있는가탈근대의 담론은 전 세계의 탈정치화국경 없는 글로벌 사회비정부비정치적 네트워크로 연결된 지구촌을 그렸다그런 세상에서는 민족이란 실체 없는그저 구시대의 잔재 같은 존재가 되리라 여겨지기도 했다그럼에도 세계 여러 지역에서 민족은 여전히 정치의 한 단위로서 실질적으로 기능하고 있음을 목도한다민족주의가 모든 현상을 설명하기에는 현재 사회는 복잡하고 변화무쌍하지만민족은 여전히 국가와 국가 사이에서그리고 집단과 집단 사이에서 일어나는 많은 일들을 설명하는 주요한 기제가 되고 있다인도에서는 식민지 시대에 그 뿌리를 두고 성장해 온 세속 민족주의와 종교 민족주의의 경쟁과 갈등이 엄청난 동력이 되어 정치뿐 아니라 거의 전방위적으로 변화를 추동하고 있다이러한 전방위적 변화는 이제 인도의 대전환이라 불릴 정도로 인도 사회의 전반을 뒤흔들고 있다이 책은 전환의 기저를 탐색하는 노력의 일환을 보여준다.